user::f59c8eca-0e8c-4ab3-b955-553c81c5eaeb

기자 단톡방의 내용이 처음으로 알려지게 된 것은 디지털 성범죄 근절 운동단체인 '디지털 성범죄 아웃(DSO)'의 폭로와 미디어오늘 보도를 통해서다.

단톡방 안에서는 '클럽 버닝썬 영상', 성폭력 피해자 등의 신상 정보, 성관계 영상 등이 유포 및 공유됐다.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동영상이 보도된 이후에는 해당 영상을 공유해야 한다는 글이 올라오기도 했다. 성폭력 피해자에 대한 성희롱 발언은 물론 단톡방에 참여한 기자들은 성매매 업소를 서로 추천해주기도 했다.

https://www.nocutnews.co.kr/news/5145272

즐겨찾기 제목 작성자 추천수 조회수 작성
즐겨찾기 여성단체, '불법촬영물·성매매 정보 공유' 기자단톡방 고발
이불쟁이 2019-09-03 23:39:59 361 0
이불쟁이 0 361 2019-09-03 23:39:59
즐겨찾기 경찰 '불법촬영물 공유' 기자·PD 단톡방 정식 수사 전환
이불쟁이 2019-09-03 23:39:19 345 0
이불쟁이 0 345 2019-09-03 23:39:19
즐겨찾기 "강간문화 동조" 언론 성토장 된 토론회... 현역 기자의 한숨
이불쟁이 2019-09-03 23:38:25 358 0
이불쟁이 0 358 2019-09-03 23:38:25
즐겨찾기 "룸싸롱 드나들던 취재 관행 '남기자 단톡방'으로 이어졌다"
이불쟁이 2019-09-03 23:37:36 385 0
이불쟁이 0 385 2019-09-03 23:37:36
즐겨찾기 남성, 기자, 권력
이불쟁이 2019-09-03 23:36:00 385 0
이불쟁이 0 385 2019-09-03 23:36:00
즐겨찾기 Police to probe reporters for sharing spycam footage of sexual assault victims
이불쟁이 2019-09-03 23:34:57 416 0
이불쟁이 0 416 2019-09-03 23:34:57
즐겨찾기 경찰, '버닝썬 동영상' 공유 기자·PD 단톡방 내사(종합)
이불쟁이 2019-09-03 23:34:07 347 0
이불쟁이 0 347 2019-09-03 23:34:07
즐겨찾기 '불법촬영물 배포·성폭력 2차가해' 기자단톡방 내사
이불쟁이 2019-09-03 23:33:22 365 0
이불쟁이 0 365 2019-09-03 23:33:22
즐겨찾기 '기자 단톡방' 이후 우리는 언론을 믿을 수 있을까
이불쟁이 2019-09-03 23:32:18 376 0
이불쟁이 0 376 2019-09-03 23:32:18
즐겨찾기 여성변호사회 “기자 단톡방 불법촬영물 의혹 수사해야”
이불쟁이 2019-09-03 23:31:38 349 0
이불쟁이 0 349 2019-09-03 23:31:38